교육청소식
  • 페이스북 SNS공유
  • 네이버밴드 SNS공유
  • 카카오스토리 SNS공유
  • 인쇄하기
  • 음성듣기
[시교육청] 노옥희 울산교육감, 급여나눔 성금으로 취약계층 아동 지원
  • 담당자 김봉출
  • 작성일 2020-07-23
  • 조회수 83
    • 썸네일이미지0
    • 썸네일이미지1
  • 첨부이미지
  • 첨부이미지
노옥희 울산광역시 교육감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아동을 지원하기 위해 4개월간 급여 30%를 기부했다.

노 교육감은 22일 시교육청 접견실에서 울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개월간 급여 30%를 전달했다.

이날 급여 전달식에는 노옥희 교육감, 한시준 울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다.

앞서 노 교육감은 지난 3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고통 분담과 취약계층 아동 지원을 위해 4개월간 급여 30%를 기부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노 교육감은 지난 3월부터 모은 4개월간 급여 30%를 이날 기부했다.

앞서 울산시교육청도 4개 공무원노조와 뜻을 모아 지난 3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자발적 모금을 통해 모은 1465만원을 대구교육청과 경북교육청에 전달했다.

노옥희 교육감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나눔과 배려, 연대의 힘으로 위기를 극복해 왔다”며 “이번 기부금이 취약계층 아동과 학생을 돕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